LABORATORY

Posted
Filed under 지나간 기억들/Essay

謹 弔


[adsense1]

http://news.naver.com/main/hotissue/list.nhn?mid=hot&sid1=102&sid2=257&gid=78833&cid=78663

살기좋은 우리네 인심과..

다정다감 정이 넘치는 이웃사촌, 인심..

그리고 이웃과의 우애.


이 모든것을 뒤흔들어..

이제는..

넉넉한 웃음의 옆집 아저씨

흰머리 가득한 앞집 할아버지.

모두를 믿지 못하는 세상.


잊혀져간..

그리고 아무도 믿지 못하는 이 세상에서.

기억속 저편으로 사라져간

우리네 인심. 이웃사촌.


이 모든것에 대해서

삼가 명복을 빕니다..


이제는 모든것이 죽어버렸습니다.


얼마 되지 않은 이웃사촌까지 앗아간 이 세상에..

삼가 명복을 빕니다..


[adsense2]

2008/03/21 16:17 2008/03/21 16:17
4ipperz

참 살기 "좋은"세상이지요....

Prime's

예..
참으로 "아름답고" 살기 "좋은"세상이지요..//

Mr.번뜩맨

이럴땐 정말 법이 강력해야함을 느낍니다..사형제도 부활을..-_-;

Prime's

유연하고 전후사정에 민감해야할 법이겠지만서도..

그만큼 강력해야만 하는게 법이지요..

저는 용서하지 않습니다..

사람을 죽여서가 아니라..

단지, 웃음가득하고 푸근한
앞집, 옆집 아저씨, 할아버지를 죽여서요..